워드프레스 애드센스 1000달러 수익 후기(1/4)

애드센스로 처음으로 1000달러를 넘겨봤습니다. 이 사이트를 개설한지 1월부터였으니 약 9개월 정도 되었네요. 그래서 그 경험을 한번 적어보려고 합니다.

워드프레스 개설 사유

블로그에 관심은 많았지만, 가장 큰 관심을 갖게 된 계기는 아이러니하게도 티스토리 장애 이후였습니다. 작년 10월에 카카오 데이터 센터의 화재가 발생하면서 카카오 서비스가 모두 다운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는데요. 당시 무료 서비스였던 티스토리는 무려 4일간 방치되어 복구가 되지 않았습니다.

티스토리 장애

티스토리가 장애가 나면서 일반적인 사람들은 크게 관심이 없었는데, 일명 수익형 블로그를 운영하는 사람들의 댓글이 넘쳐났었는데요. 이 글들이 저의 호기심을 자극했습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월에 직장인 월급보다 많은 몇백만원, 몇천만원 벌었다라는 이야기를 듣고 과연 정말일지 궁금하였습니다.

‘매월 천달러가 넘었었는데, 티스토리 장애가 나서 다 사라졌다’

즉 그 댓글처럼 유튜브가 아닌 블로그로도 정말 저 정도 수익이 나올까? 라는 호기심에서 워드프레스를 시작해보았습니다. 다만 물론 연예인들의 연봉처럼 콘텐츠 크리에이터의 연봉 역시 상위 1프로가 엄청난 수익을 내겠지만, 그냥 일반인이 노력(?)을 하면 어디까지 갈 수 있을까도 궁금했습니다.

블로그 플랫폼 선정

이제 블로그를 해보자고 마음을 먹고, 블로그 플랫폼에 대해서 공부해봤는데요.

네이버는 애드센스를 붙일 수 없어서 제외했고, 티스토리와 워드프레스, 구글 블로거 중에서 고민이었습니다.

당시에는 티스토리와 워드프레스 중 다들 워드프레스가 낫다고 하여 시작하였는데, 웹에 대한 지식이 크지 않은 상황에서 워드프레스를 설치하는 것은 생각보다 고난의 연속이었습니다. 특히 글 쓰는 것보다 그 외의 웹서버 설정이라던지 도메인 설정에 대한 것이라던지 공부해야할 것이 많았습니다.

그래도 티스토리보다는 낫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했는데, 생각해보니 티스토리와 병행하는 것도 방법일 것 같습니다. 확실히 카카오의 운영은 아쉽지만 티스토리는 좋은 블로그 플랫폼입니다. 그리고 구글 블로거는 사용하기 쉽지 않은 UI로 인하여 포기하게 되었습니다.

블로그의 시작

첫 포스팅도 도메인 구입부터 포스팅했네요. 여러 사이트 중에서 그래도 한푼이라도 아껴보자(?)라고 생각하고 가장 저렴했던 포크번에서 구매했습니다.

조그마한 호스팅으로 시작하여 사실 처음에는 정말 미미한 수익이었습니다. 사실 수익이라고 할 것도 없었죠. 호스팅 비용과 도메인 비용을 포함하면 마이너스라고 하는게 더 정확합니다. 1월과 2월의 총 수익은 40달러 남짓이었습니다.

애드센스 수익

당시 도메인도 엄청 고민하고 만들었었는데요. 웹사이트의 도메인의 정보는 후이즈에서 검색이 가능합니다. 도메인 이름은 엄청고민했는데, 별로 크게 영향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여기까지 워드프레스 처음 시작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여러 우여곡절이 담긴 다음 포스팅으로 돌아오겠습니다. 그럼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1 thought on “워드프레스 애드센스 1000달러 수익 후기(1/4)”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