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년 배당기준일 배당락일 정리와 배당주 추천

23년이 벌써 마무리되고 있습니다. 이제 주식시장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12월의 배당기준일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그리고 많이 듣는 말이 배당락을 주의하라고 하는데요. 오늘은 이 용어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배당락? 배당기준일

기본적으로 배당은 주주에게 기업의 이윤을 나눠주는 것을 뜻합니다. 기업이 정기적으로 ‘주식 1주당 배당금 얼마’라고 발표하면, 주주는 보유한 주식 수에 따라 ‘배당금’을 받을 수 있는 것입니다. 이때 개인이 ‘보유한 주식 수’를 카운트하는 시점이 바로 배당 기준일입니다. 주식을 얼마나 오래 보유했는지는 상관없고 배당 기준일에 가지고 있는지 없는지가 배당의 기준이 됩니다.

다만 보통 주식은 매수가 체결되고 나서 2일이 지난 후에 주주의 소유권이 확정됩니다. 그러므로 거래소 영업일 기준으로 2일전에는 주식을 매수해야 합니다. 그래야지 배당기준일에 주주명부에 이름이 기재되는데요. 그래서 올해 12월 28일이 폐장일이기 때문에 올해 배당을 받기 위해서는 26일까지 주식을 매수해야 합니다.

배당락

그리고 12월은 배당을 위한 결산법인의 배당 기준일입니다. 즉 대부분의 국내 상장기업이 12월 결산법인인데요. 즉 12월 결산법인에 투자해서 내년 초에 배당금을 받고 싶다면, 배당기준일에 해당 기업의 주식을 보유해야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배당주의 경우 장기 투자하지 않고, 배당기준일에 주식을 샀다가 다음 날 팔아버리는 투자자들도 많이 있는데요. 이런 전략을 ‘배당 하이에나 전략’이라고 합니다. 배당 하이에나가 다녀가면서, 배당기준일 다음 날에 주가가 일시적으로 하락하는 ‘배당락’이 나타나기도 하는데요. 바로 이번 주 수요일(27일)이 배당락일입니다.

27일에는 전일 산 주식을 팔더라도 명부에는 올라가서 배당을 받을 수 있습니다.

23년 배당주 추천

해외의 경우 알려진 주식들이 많은데요. 해외의 경우 3M, AT&T, 필립모리스, 알트리아그룹 등이 유명합니다. 일본의 경우 도우요우정당, 아루비반, 세이키토우큐우공업, 후지코우산 등이 유명하다고 하네요.

해외 배당주 추천

국내의 경우 기사에 따르면 락앤락이 가장 높다고 합니다. 그리고 영풍제지, 일성신약, 리드코프, 바이오노트, 크레버스 순인데요.

순위종목명현재가①전년도
주당배당금②
현재가 대비
배당수익률 ②/①
1락앤락(115390)6,6501,95329.37%
2영풍제지(006740)2,89577926.91%
3일성신약(003120)25,0004,00516.02%
4리드코프(012700)6,19080012.92%
5바이오노트(377740)4,13049011.86%
6크레버스(096240)17,3301,80010.39%
7LX인터내셔널(001120)30,1503,0009.95%
8이노션(214320)22,2002,1509.68%
9삼양옵틱스(225190)9,6009009.38%
10메가스터디(072870)11,4501,0509.17%
11금호건설(002990)5,5305009.04%
12BNK금융지주(138930)7,1006258.80%
13에스디바이오센서(137310)11,2909908.77%
14우리금융지주(316140)12,9001,1308.76%
15대신증권(003540)14,2901,2008.40%
16GS건설(006360)15,5001,3008.39%
17동아타이어(282690)11,9501,0008.37%
18한양증권(001750)9,6808008.26%
19기업은행(024110)11,7509608.17%
20동부건설(005960)6,2005008.06%

그리고 인터넷에서는 아래의 종목을 추천하는데요. 일성신약, 리드코프, 크레버스, 스톤브릿지벤처스 등입니다.

다만 공모주 투자시 배당락일 이후에 주가 폭락으로 인하여 투자금 손실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그런점은 고려하여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예를 들어 대표적인 배당주인 JB금융지주의 1년 주가를 보면 배당락일 이후 10000원대에서 8천원대로 떨어졌다가, 다시 배당시즌에 돌아오는데요. 이런 점을 고려하여 투자하셔야 하빈다.

특히 배당을 많이 주게 되면 회사의 성장성은 줄어들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계속 배당을 할 수 있는지 그런 점을 살펴보아야 합니다.

그래서 고배당 ETF 등이 선택한 고배당주를 고려할 필요가 있는데요. 전체적으로 금융, 통신 등이 전통적인 고배당주인데요. 포스코홀딩스, SK텔레콤, JB금융지주, 기업은행, NH투자증권, 한국금융지주, 삼성증권 등이 있습니다. 해당 주식을 직접 구매하거나, 고배당 ETF를 구매하는 것도 방법입니다.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Leave a Comment